이비인후과 건강

중요한 청각 기관인 고막의 기능 |

귀는 신체에서 가장 중요한 기관 중 하나입니다. 이 오감이 다양한 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은 당연합니다. 귀의 많은 부분 중 큰 역할을 하는 부분은 고막입니다. 음, 고막의 기능과 고막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장애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려면 계속 읽으십시오!

고막의 기능은 무엇입니까?

청력 또는 귀의 기관 내에는 귓바퀴, 달팽이관 및 외이도와 같이 각각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함께 작동하는 다양한 조직이 있습니다.

청각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귀의 한 부분은 고막입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고막이라고도 하는 고막은 귀에 있는 드럼과 유사한 얇은 층입니다.

이 기관은 크기가 약 10mm(mm)인 구형이며 무게는 약 14mg(mg)에 불과합니다.

작은 크기에도 불구하고 고막은 청각 시스템에서 매우 중요한 기능과 역할을 합니다.

고막은 외, 중, 내의 3층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고막의 중간 부분은 고막의 탄력과 견고함을 유지하는 섬유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고막의 모양은 끝이 중이로 이어지는 원뿔 모양과 비슷합니다. 고막의 기능과 역할은 다음과 같습니다.

  • 귀 외부에서 소리 진동을 수신합니다.
  • 소리 진동을 처리하여 청각 소골로 전달합니다.
  • 들을 수 있는 선명한 사운드를 생성합니다.
  • 귀에 이물질이 들어가지 않도록 외이와 중이를 분리하는 역할을 합니다.

듣는 과정에서 소리의 진동은 외이도에 들어가 고막에 도달합니다. 이렇게 하면 고막이 진동하게 됩니다.

이러한 진동은 고막에서 처리되어 중이의 작은 뼈로 전달됩니다.

중이에 도달하면 이소골이 진동에서 소리를 증폭하여 내이의 달팽이관으로 보냅니다.

내이에서는 소리가 유모 세포에 수신되어 신호가 형성됩니다.

신호는 청각 신경에 의해 뇌로 보내집니다. 자, 드디어 소리를 들을 수 있는 곳입니다.

고막은 청력을 돕는 것 외에도 박테리아, 먼지 또는 기타 이물질에 대한 노출로부터 중이를 보호하는 고급 보호 층의 기능을 합니다.

고막 기능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장애

인간의 고막은 섬세하고 연약한 모양으로 인해 손상되기 쉽습니다.

고막 파열을 가장 자주 일으키는 습관 중 하나는 면봉이나 귀마개를 사용하는 것입니다.

너무 깊게 삽입된 귀마개는 귀지를 더 깊게 밀어 넣을 위험이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고막이 손상될 수 있습니다.

잘못된 귀를 청소하는 방법 외에도 다음과 같이 고막 기능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몇 가지 다른 의학적 상태가 있습니다.

1. 중이염(중이염)

중이염이라고도 불리는 중이염은 중이의 박테리아 또는 바이러스 감염으로 인한 상태입니다.

발생할 수 있는 중이염의 증상에는 귀 통증, 귀 분비물 및 청력 상실이 포함될 수 있습니다.

2. 귀 부상 또는 외상

귀의 부상이나 외상도 고막 기능을 방해할 위험이 있습니다.

이 상태는 일반적으로 둔탁한 물체 타격이나 단단한 물체 충격으로 인해 고막이 파열되도록 합니다.

3. 급격한 압력 변화

귀의 압력과 기압이 크게 다른 곳으로 이동하면 고막이 터질 위험이 있습니다.

기압의 변화로 인한 고막 기능의 장애는 압력 외상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4. 소리가 너무 크게 들림

드문 경우지만 너무 크거나 너무 큰 소리도 고막이 파열될 수 있습니다. 이 현상을 음향 외상이라고 합니다.

고막 손상 없이 귀를 관리하고 청소하는 방법

고막의 기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정기적으로 귀 위생을 관리하고 관리해야 합니다.

다음은 고막의 건강을 희생하지 않고 시도할 수 있는 몇 가지 팁입니다.

  • 따뜻한 물에 적신 부드러운 천으로 귓불과 외이도 전면을 청소합니다. 너무 차갑거나 뜨거운 물은 사용하지 마십시오.
  • 귀 안쪽에는 용액을 사용하십시오. 식염 또는 바늘 없이 주사기에 따뜻한 물을 삽입합니다. 용액을 천천히 분사하여 귀지를 제거합니다.
  • 귀지가 딱딱해져서 청소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특별한 귀지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위의 방법으로 고인 귀지 치료에 효과가 없다면 가까운 이비인후과를 방문할 수 있습니다.

적절하고 안전한 귀 관리는 고막의 장기적인 기능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